Newsroom

2019-01-29 Press Released 전자신문: 한국판CES, 세계에서 빛날 중소기업 아이디어

[한국판CES]세계에서 빛날 중소기업 아이디어 제품 주목 

 

 

국내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이 '한국 전자IT산업 융합 전시회'에 참여해 올해 혁신 제품을 전시했다. 암호화폐·헬스케어·전기차·가상현실(VR)·증강현실(AR) 등 다양한 미래 산업 분야와 결합한 제품을 선보였다.

 

29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한국 전자IT산업 융합 전시회에서 국내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29곳이 참여해 탄탄한 기술력과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만든 정보기술(IT) 제품을 선보였다. CES 2019에서 선보여 호평 받았던 다양한 제품을 국내 전시장에서도 뽐냈다.

 

국내 중소기업 16곳은 VR·AR와 로봇, 자율주행차, 핀테크 등 미래 유망 산업 분야에서 쓰일 탄탄한 기술력과 제품을 과시했다. 실제 상용화까지 가능한 완성도 높은 제품으로 고객 시선을 사로잡았다.

 

 

29e7ad6de3ff5481fbeb4b1634118978_1583217724_6395.jpg

<3D, 가상현실(VR) 전문 기업 모픽이 안경이나 HMD 등 별도 장치 없이 스마트폰에서 3D 콘텐츠를 볼 수 있는 3D/VR 뷰어 케이스 스냅3D를 출시했다. 직원이 모바일의 전면 카메라를 이용해 시청자의 위치, 눈과 기기 사이의 거리를 초당 30번 측정하는 스냅3D를 시연하고 있다. 

 

 

모픽·길재소프트·비햅틱스·오비이랩은 현실감 있는 VR·AR를 구현하는 제품을 전시했다.


모픽은 3D 안경 없이 맨눈으로 입체화면을 볼 수 있게 한 핸드폰 커버 '스냅3D'를 선보였다. 이 회사는 CES 2019에서 '휴대용 미디어 플레이어·액세서리 제품' 부문 혁신상을 받은 바 있다. 핸드폰 케이스를 끼우고 애플리케이션(앱)을 설치하기만 하면 3D영화관에서 보듯 실감나는 영상을 안경 없이도 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C랩의 과제 3곳을 선보이며 중소기업·스타트업 전시관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퍼퓸블렌더·에이라이트·티스플레이가 헬스케어·개인방송 영역에 AI 등 기술을 접목한 제품으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29e7ad6de3ff5481fbeb4b1634118978_1583217819_809.png

 


 


 

Contact Us